LH, 임대주택에 공유경제 접목… 소셜마켓 플랫폼 구축

 
 
기사공유
LH 소셜마켓 개념도. /사진=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13일 주거복지재단과 ‘LH 소셜마켓 플랫폼 구축‧운영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LH 소셜마켓 플랫폼’은 기존 LH 주도의 주거복지서비스 제공에서 탈피해 입주민과 사회적 기업 등이 상호 자발적으로 필요한 재화나 서비스를 거래‧공유할 수 있도록 마련한 경제활동의 장이다.

입주민을 포함한 사회적 경제주체(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가 생활필수품, 중고물품 등 재화나 주거복지서비스를 입주민에 제공하고, 거래과정에서 발생한 수입의 일부를 입주민 포인트로 지급하는 구조다. 입주민은 적립된 포인트를 임대료 차감에 사용하거나, 플랫폼 내 재화․서비스 구매에 재사용할 수 있다.

LH는 “플랫폼을 기반으로 임대주택 내 공유경제가 활성화되면 사회적 기업, 입주민 등 다양한 참여자의 소득과 복지가 향상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H와 주거복지재단은 상반기까지 플랫폼을 구축하고, 화성시 임대주택 단지를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LH는 이번 사업이 모범적인 공공마켓 플랫폼 모델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기존 시행중인 주거복지서비스와 연계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오영오 LH 미래혁신실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주체 및 LH 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입주민이 상생‧발전하며 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하고, 임대주택 내에서도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247.05상승 6.2506:09 08/20
  • 코스닥 : 772.30상승 11.1206:09 08/20
  • 원달러 : 1124.90하락 5.206:09 08/20
  • 두바이유 : 71.83상승 0.406:09 08/20
  • 금 : 70.38상승 0.7806:09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