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취업자 30만명 증가…'청년실업률 하락'

 
 
기사공유
취업 상담을 받고 있는 구직자./사진=임한별 기자
취업자가 4개월 만에 30만명대 증가를 기록했다. 20대 후반 청년 취업자가 늘어나면서 청년실업률도 10개월만에 하락하는 등 진정세를 보였다.

통계청이 14일 발표한 '2018년 1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 1월 취업자는 2621만3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33만4000명 증가했다.

지난해 9월(31만4000명) 이후 20만명대로 떨어졌던 취업자 증가는 4개월 만에 다시 30만명대를 회복하게 됐다.

산업별로 보면 제조업 취업자 증가가 두드러졌다. 지난달 제조업 취업자는 전년동월대비 10만6000명 증가했다. 지난 2016년 3월(11만1000명) 이후 22개월 만에 10만명대 재진입이다.

제조업 취업자는 2016년 6월(-6000명)부터 지난해 5월(-2만2000명)까지 1년 연속 취업자 감소세를 나타낸 뒤 지난해 중하반기 10만~40만명대에 머물렀으나 지난해 12월부터 다소 회복세를 보였다. 제조업과 함께 건설업 취업자도 9만9000명 증가하며 전체 취업자 증가에 한 몫했다.

청년실업은 다소 진정세를 나타냈다. 지난달 청년실업률은 8.7%로 전년동월대비 0.1%포인트(p) 상승했으나 청년체감실업률은 21.8%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8%p 하락했다. 청년체감실업률이 하락한 것은 지난해 3월 이후 10개월 만이다.

전체 실업률은 3.7%로 전년동월과 같았으며, 실업자는 102만명으로 집계됐다.

 

심혁주 인턴 simhj0930@mt.co.kr

생활경제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6.10하락 55.61 10/23
  • 코스닥 : 719.00하락 25.15 10/23
  • 원달러 : 1137.60상승 9.2 10/23
  • 두바이유 : 79.83상승 0.05 10/23
  • 금 : 78.78상승 0.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