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관련 TF구성”

 
 
기사공유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4일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계획과 관련해 "지역 경제 불안 진정을 위한 정부의 대응이 필요하다"며 "여당은 엄중한 사안으로 받아들여 TF(태스크포스)를 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해당 공장 노동자들과 협력업체들의 어려움을 감안하면 한국지엠이 대기업과 글로벌 기업으로서 최소한의 사회적 책임을 다했느냐"며 "경영 부실을 한국 정부에 떠넘길 것이 아니라 방만 경영을 반성하고 자구책 마련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이어 "정부당국도 한국지엠의 대규모 손실 원인을 파악하고 정상화 방안을 지속적으로 협의해 일자리와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 해야 한다"며 "실업대책 마련도 시급하다"고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2106.10하락 55.61 10/23
  • 코스닥 : 719.00하락 25.15 10/23
  • 원달러 : 1137.60상승 9.2 10/23
  • 두바이유 : 79.83상승 0.05 10/23
  • 금 : 78.78상승 0.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