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로폰 투약 정석원, '킹덤' 하차? 촬영 이어간다

 
 
기사공유
호주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마약투여 혐의)로 체포됐던 배우 정석원/사진=머니투데이

필로폰 투약 혐의로 물의를 빚은 배우 정석원이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킹덤'에 계속 출연하기로 했다. 14일 뉴스1에 따르면 '킹덤'을 편성하기로 한 넷플릭스는 정석원이 남은 촬영을 이어간다고 밝혔다.

정석원은 이달 초 호주 멜버른의 한 클럽 화장실에서 친구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했다. 호주에서 귀국한 지난 8일 공항에서 바로 체포돼 22시간의 경찰조사를 받았지만, 초범인 점과 단순 투약인 점이 고려돼 지난 9일 석방됐다.

정석원은 "호기심으로 투약했다"며 "잘못된 선택으로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스럽다"고 사과했다.

형사사건으로 조사를 받은 많은 연예인이 활동을 멈추고 자숙해왔지만 정석원은 '킹덤' 촬영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킹덤' 측은 이미 촬영이 많이 진행돼 액션신 및 야외신 등 주요 장면 촬영을 전부 마친 상태다. 촬영분량이 얼마 남지 않아 대안이 없다는 입장이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이슈팀 기자 강영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1.52상승 37.2415:46 02/23
  • 코스닥 : 874.78상승 4.5615:46 02/23
  • 원달러 : 1077.20하락 7.315:46 02/23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15:46 02/23
  • 금 : 1354.30상승 23.915:46 02/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