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설 연휴 첫날 귀성길 정체… 정오 절정

 
 
기사공유
/사진=뉴스1DB
15일 설 연휴 첫날 귀성행렬이 이어지며 고속도로 하행선이 극심한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현재 승용차로 서울에서 출발하면 요금소를 기준으로 대전까지 3시간30분, 강릉까지 4시간40분, 광주까지 5시간40분, 부산까지 6시간50분 가량 걸릴 예정이다.

귀성길 정체는 정오쯤 절정에 달했다가 오후 들어 다소 해소될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15일) 하루 자동차 397만대가 전국 고속도로로 몰릴 것으로 보고 있다.

설 연휴 기간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등의 영향으로 교통량이 늘어 귀성길 평균 소요시간이 지난해보다 최대 40분 증가할 것으로 관측된다.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1.83상승 26.6405:13 02/19
  • 코스닥 : 848.03상승 18.6405:13 02/19
  • 원달러 : 1077.20하락 7.305:13 02/19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05:13 02/19
  • 금 : 1354.30상승 23.905:13 02/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