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동우, "드라이브할때 듣기 좋은 음악은 '별사탕'"

 
 
기사공유
쎄씨가 인피니트 동우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쎄씨
을왕리 해변에서 진행된 화보에서는 동우가 여유롭게 차 안에서 드라이브를 즐기는 모습부터, 캐쥬얼한 차림으로 해변가를 걷는 모습까지 공개됐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는 "처음 핸들을 잡던 순간을 잊을 수가 없어요. 자유로움이 이런 거구나 싶었어요"라며 운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속도를 내는 재미보다 한적한 도로를 달리는 것을 선호하는 것 같다는 질문에 "운전하면서 바람결을 느끼고 산내음을 맡는 것을 선호하지만 저희 팀 이름도 무제한이니까 제한 없이 달려보고 싶기도 하다"고 답했다.

또한 함께 드라이브를 가고 싶은 친구로 우현을 꼽으며 " 우현이는 제가 어떤 얘기든 할 수 있는 친구거든요" 라며 이루펀트의 ‘별사탕’을 드라이브할 때 듣기 좋은 음악으로 추천했다.
/사진=쎄씨

인피니트 동우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쎄씨> 3월호와 쎄씨 디지털에서 만날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5.55상승 12.9818:03 12/13
  • 코스닥 : 681.78상승 5.318:03 12/13
  • 원달러 : 1123.40하락 5.118:03 12/13
  • 두바이유 : 60.15하락 0.0518:03 12/13
  • 금 : 59.23상승 0.8618:03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