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파산 절차 "고의탈세 오해 심적 고통, 채권자가 회생절차 거절"(전문)

 
 
기사공유
배우 김혜선이 파산절차를 진행중이다.
김혜선 파산 절차. /사진=SBS '불타는청춘' 제공

오늘(12일) 법원 등에 따르면 김혜선은 지난해 12월 말 서울회생법원에 파산 신청서를 내고 파산 절차를 밟는 중이다. 김혜선의 빚은 23억원에 달한다.

김혜선 소속사 아이티이엠는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오늘 김혜선씨의 파산과 관련한 기사에 대해 회사측의 입장을 말씀드리겠다"라고 시작하는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그동안 김혜선씨는 채무를 변제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여 왔으나 원금과 불어난 이자를 이기지 못하고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다. 파산만은 피해보려고 지난 2년간 김혜선씨는 두 차례에 걸쳐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지만 채권자의 동의를 얻지 못하여 법원의 조정을 받게 됐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지난해 말 법원의 주선으로 김혜선씨와 채권자가 만나 회생에 대해 여러차례 조율이 있었으나 결국 채권자가 김혜선씨의 회생절차에 거절 입장을 밝혀 법원에서 파산 선고를 하게 됐다. 이에 현재 파산절차 진행 중에 있다"라고 파산 절차를 받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끝으로 이들은 "지난해 김혜선씨는 체납된 세금에 대해서 2017년 한해 8000만원 가까이 납부했다. 하지만 국세청의 고액체납자 일괄발표로 인해 고의탈세 등의 오해를 받아 심적 고통을 느껴왔다"라며 "국세체납은 매년 불어나는 이자로 인해 원금과 이자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이자만 납부하기에도 버거운 상태지만 김혜선씨는 남아있는 체납액을 지금껏 해왔듯이 앞으로도 성실하게 납부해 나갈 것"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앞서 김혜선은 두 번째 남편과 결혼 생활 중 17억 원의 빚을 떠안은 것으로 알려졌다. 남편의 빚을 갚는 대신 딸의 양육권과 친권을 주겠다고 해 이러한 선택을 한 것. 또 지난 2012년에는 전 남편의 빚을 갚기 위해 5억 원을 투자했다가 사기를 당해 돈을 모두 날렸다. 이로 인해 김혜선은 현재 23억 원의 빚을 지게 돼 파산 절차를 밟는 중이다.

한편 김혜선은 지난 1989년 '푸른교실'로 데뷔했으며 '사랑이 꽃피는 나무', '걸어서 하늘까지', '대장금', '소문난 칠공주', '조강지처 클럽',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연기 활동을 펼쳤다.

다음은 김혜선 파산 절차 공식입장 전문이다.

김혜선씨 소속사 아이티이엠입니다. 오늘 김혜선씨의 파산과 관련한 기사에 대해 회사측의 입장을 말씀드리겠습니다.

그동안 김혜선씨는 채무를 변제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여 왔으나 원금과 불어난 이자를 이기지 못하고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습니다. 파산만은 피해보려고 지난 2년간 김혜선씨는 두 차례에 걸쳐 회생절차를 진행해 왔지만 채권자의 동의를 얻지 못하여 법원의 조정을 받게 되었습니다.

지난해 말 법원의 주선으로 김혜선씨와 채권자가 만나 회생에 대해 여러차례 조율이 있었으나 결국 채권자가 김혜선씨의 회생절차에 거절 입장을 밝혀 법원에서 파산 선고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현재 파산절차 진행 중에 있습니다.

지난해 김혜선씨는 체납된 세금에 대해서 2017년 한해 8000만원 가까이 납부하였습니다. 하지만 국세청의 고액체납자 일괄발표로 인해 고의탈세 등의 오해를 받아 심적 고통을 느껴왔습니다. 국세체납은 매년 불어나는 이자로 인해 원금과 이자가 거의 비슷한 수준으로, 이자만 납부하기에도 버거운 상태지만 김혜선씨는 남아있는 체납액을 지금껏 해왔듯이 앞으로도 성실하게 납부해 나갈것입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70하락 0.7 09/21
  • 금 : 77.53상승 0.51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