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자산운용 선도사로 ‘우뚝’…금융권 최초 CIO체제 도입

 
 
기사공유

김용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사진=농협금융

NH농협금융지주는 그룹 자산운용 수익성 제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농협금융은 2015년 금융그룹 최초로 CIO(최고투자책임자)체제를 도입하는 등 수익 극대화 플랜을 풀가동 중이다. 농협금융 계열사를 포함해 지주차원에서의 효율적인 자산 활용을 위해 지주내 자산운용전략부를 두고 그룹차원의 자산운용에 대한 다양한 포트폴리오 제공과 전략적 투자방안을 제시하는 등 수익극대화에 집중하고 있다.

농협금융은 자산운용부문의 컨트롤타워로서 농협금융의 투자원칙과 절차 등 모범기준을 마련해 프로세스를 체계화하고 그룹 시장전망∙분석 역량을 집결한 연간 자산배분 전략(SAA)을 제시함으로써 자회사가 SAA에 기반한 투자를 실행토록 지원하고 있다.

농협금융은 이를 바탕으로 자산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CIO체제 도입 전과 비교할 때 저금리 기조에도 2017년말 기준 포트폴리오 운용수익률을 23bp 개선했다.

농협금융은 지난 1월 자산운용 성과분석회의를 통해 올해 중점추진사항으로 자산배분 전략기능 강화를 제시하고 자회사 자산운용부문 평가방안에 자산배분효과를 반영토록 추진 중이다.


김용환 농협금융 회장은 전략적 자산배분에 대한 중요성을 재차 강조하며 장기 운용수익률 개선을 위한 SAA 이행을 자회사에 당부했다

또한 금융연구소, NH투자증권 및 NH-Amundi자산운용의 리서치 정보를 자산운용 딜러 등에게 제공함으로써 실질적인 운용역량 및 시장대응력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김 회장은 계열사 경영협의회에서 시장변화에 한발 앞선 대응이 중요한 만큼 최근 변동성 장세에 대한 성과분석 기능을 극대화하고 리서치정보 공유를 통한 수익성 강화에 최선을 노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2340.11하락 36.1319:23 06/19
  • 코스닥 : 815.39하락 24.8419:23 06/19
  • 원달러 : 1109.10상승 4.319:23 06/19
  • 두바이유 : 75.34상승 1.919:23 06/19
  • 금 : 70.97하락 3.3419:23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