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아이린 정호연, 두타몰 공동모델로 선정

 
 
기사공유
image

두타가 모델 아이린과 정호연을 두타면세와 두타몰 공동모델로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아이린은 개인 SNS 팔로워가 110만명에 달하는 글로벌 인플루언서로, 지난 2016년부터 두타면세 광고모델로 활약해왔다. 이번 2018년도 광고모델로 연속 발탁됨에 따라 3년째 두타를 대표하는 패션피플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아이린과 함께 두타면세와 몰의 공동모델이 된 정호연 역시 루이비통 크루즈 쇼 런웨이에 오르는 등 파리를 비롯한 해외 4대 컬렉션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세계적인 패션리더이다. 지난 2014년 두타몰 광고모델로의 인연을 시작으로, 2017년에는 두타면세와 두타몰의 공통모델로 활동했다.


두타는 올 한해 개성 넘치는 두 모델의 사랑스러운 컷을 담은 상큼 발랄한 광고 캠페인을 매장 안팎을 비롯해 온·오프라인에 걸쳐 펼쳐나갈 예정이다.


특히 이번 S/S시즌 광고에서 아이린과 정호연은 패션모델계의 대세걸즈답게 하나의 옷을 둘이 입거나, 둘이서 한 사람처럼 포즈를 취하는 등 둘의 개성을 하나로 모은 컷들을 선보였다. 


두타 관계자는 “아이린과 정호연은 스타일에서부터 뷰티, 스포츠, 스트릿패션, 푸드까지 모든 것을 패션과 문화로 아우르는 두타의 유니크한 개성을 담아낼 수 있는 완벽한 모델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아이린과 정호연은 오는 19일부터 24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개최되는 2018 F/W 헤라서울패션위크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사진제공. 에스팀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80상승 0.1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