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슈퍼맨이 돌아왔다' 하차, 봉태규·신현준 검토 '시청자 즐거운 고민'

 
 
기사공유
이휘재, 봉태규, 신현준.(왼쪽부터) /사진=뉴스1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세대교체에 시동을 건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관계자는 13일 뉴스1에 "원년 멤버 이휘재와 쌍둥이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4월 중 마지막 방송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휘재와 쌍둥이 가족은 ‘슈퍼맨’의 원년 멤버로, 지난 2013년 9월 '슈퍼맨‘이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첫 선을 보였을 때부터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지난 5년 간 '슈퍼맨'에서 활약해온 이휘재 가족은 최근 하차를 결정하고 정들었던 프로그램과 작별하게 됐다. 

하차한 이휘재 가족의 빈자리는 새로운 멤버들이 메운다.

첫 번째로 언급된 새 멤버는 봉태규다. '슈퍼맨' 측은 지난 6일 뉴스1에 "봉태규와 미팅을 가지고 출연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두 아이의 아빠가 되는 봉태규는 앞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에서 육아 베테랑 아빠의 면모를 보여준 적이 있어 그의 출연 여부에 더욱 관심이 모아진다.

신현준 역시 '슈퍼맨' 합류를 논의하고 있다. 관계자는 13일 뉴스1에 "제작진이 최근 신현준과 미팅을 했다. 양측이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신현준은 지난 2013년 5월 12세 연하의 아내와 결혼했고, 2016년 첫 아들을 품에 안았다. 그리고 지난해 연말 아내가 임신해 곧 두 아이의 아빠가 된다.  

앞서 원년 멤버인 이휘재와 쌍둥이가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봉태규와 신현준이 새 멤버로 합류하는 것을 논의하면서 '슈퍼맨'에 세대교체와 함께 새 바람이 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슈퍼맨'은 젊은 스타 아빠들의 48시간 육아 도전기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현재 이동국 가족, 고지용 가족, 샘 해밍턴 가족이 고정으로 출연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069.38하락 26.1718:01 12/14
  • 코스닥 : 666.34하락 15.4418:01 12/14
  • 원달러 : 1130.80상승 7.418:01 12/14
  • 두바이유 : 60.28하락 1.1718:01 12/14
  • 금 : 59.67상승 0.8618:01 12/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