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 '일자리안정자금 확산·고용창출' 앞장

 
 
기사공유
14일 김영미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오른쪽)과 김정현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장이 일자리안정자금 확산 및 지역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이 일자리안정자금 확산 및 고용창출에 앞장서고 있다.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은 14일 김영미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과 김정현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일자리안정자금 확산 및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워라벨실현 및 일자리창출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확산하기 위한 선도모델을 만들어가는 시발점으로 롯데백화점 광주점, 아울렛 월드컵점, 아울렛 수완점, 아울렛 남악점 등 광주영업부문 총 4개점이 참여한다.

협약에 따라 광주지방고용노동청은 지난 13일부터 오는 16일까지 롯데백화점 광주점 지하 2층에 일자리안정자금 홍보 및 접수, 구인상담 등을 위한 고용지원출장센터를 운영한다.

이와 함께 광주지방고용노동청과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은 인재 채용을 위한 고용센터의 채용지원 서비스, 기업의 사회적 책임 및 상생협력을 위한 입점 업체 근로조건 보호노력, 청년 일자리 지원을 위한 지역 대학창조일자리센터와 연계한 청년 고용촉진사업 협력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 캠페인을 진행한다.

김영미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비스 직종 근무자의 고용안정과 근로시간 단축 등 일과 가정이 균형을 이루는 고용문화 개선에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정현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장은 "지역 일자리 창출, 저녁이 있는 삶을 위한 일하는 방식, 문화 개선을 통해 행복한 가정, 활력 있는 일터, 희망찬 사회 구현을 위해 실질적이면서 지속적인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역의 행복한 삶을 선도하고 사회정의를 실현하는 따뜻한 기업의 역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롯데백화점 광주영업부문과 광주지방고용노동청은 지역 일자리 창출, 감정근로자 인격보호, 근로계약서 주고 받기 캠페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370.78하락 5.4609:50 06/19
  • 코스닥 : 838.58하락 1.6509:50 06/19
  • 원달러 : 1106.20상승 1.409:50 06/19
  • 두바이유 : 75.34상승 1.909:50 06/19
  • 금 : 70.97하락 3.3409:50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