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QM3 T2C에 '말 알아듣는' 기능 추가

 
 
기사공유
QM3 /사진=르노삼성차 제공

르노삼성차의 간판스타 ‘QM3 T2C’(Tablet to Car)가 더욱 똑똑해진다. SK텔레콤의 인공지능 음성인식 플랫폼 ‘NUGU’(누구)를 탑재, 음성명령만으로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4일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QM3를 새로 사는 사람은 물론 기존 구매자들도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만으로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이 기능을 활용하면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던 기능 그대로 차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음성명령만으로 전화발신, 목적지 설정, 주행경로 변경, 현재위치 및 도착예정시간 문자발신, 멜론과 팟캐스트 등 엔터테인먼트 가동, 현재위치·주행소요시간 확인, 날씨 등 생활정보 안내와 같은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QM3 T2C /사진=르노삼성차 제공

QM3 T2C는 차와 8인치 화면의 통신형 태블릿 PC를 연결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르노삼성차가 2015년 상용화했다. 탈부착이 가능해 평상시에는 태블릿PC로 활용하다가 주행 시 차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활용할 수 있다.

T2C는 QM3의 최고급형인 RE 시그니쳐 트림의 경우 10만원, SE, LE, RE 트림의 경우 45만원의 추가 비용으로 장착 가능하다.
 

박찬규 star@mt.co.kr

산업2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자동차와 항공, 해운, 조선, 물류, 철강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33하락 9.7710:56 04/21
  • 코스닥 : 889.17상승 6.4410:56 04/21
  • 원달러 : 1067.30상승 5.810:56 04/21
  • 두바이유 : 70.42하락 0.3310:56 04/21
  • 금 : 1338.30하락 10.510:56 04/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