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 로드맵, 지방 청년건축가 창업 지원

 
 
기사공유

정부가 올 상반기 도시재생 건축사업자를 지정, 지역주민과 청년고용을 연계하는 '터 새로이'사업을 추진한다.

27일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 뉴딜로드맵'을 발표, 지역건축사와 에너지평가사, 시공자 등에게 도시재생지역 노후건축물 개량 우선권을 주는 터 새로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지역 건축전문가들의 창업지원을 위해 사업비도 지원할 방침이다. 다만 사업자는 지역청년이나 지역주민 고용과 이익 재투자 등을 이행해야 한다.

지자체는 노후건축물 개량대상을 선정하고 터 새로이 사업자가 우선수행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해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23:59 07/21
  • 코스닥 : 791.61하락 4.8823:59 07/21
  • 원달러 : 1133.70상승 0.523:59 07/21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23:59 07/21
  • 금 : 71.52상승 1.1123:59 07/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