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운동을 위한 스포츠 패션 아이템

 
 
기사공유
따뜻해진 봄 날씨에 야외 활동에 나서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등산, 조깅, 자전거 등 운동과 레포츠 활동에 나서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기능성을 높인 스포츠 패션 아이템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는 추세다.

특히 일교차가 큰 요즘, 운동 효과를 높이고 도움을 주는 기능성 소재에 패셔너블한 색상과 디자인까지 갖춘 제품의 출시가 활발하다.
야외 운동의 경우 일교차 큰 날씨에 대비할 수 있는 기능성 재킷이 필수다.
K2의 경량 바람막이 파이오니어 재킷은 메탈릭한 광택과 아노락 스타일이 돋보인다. 또한, 방풍 기능과 함께 착용감이 부드럽고 광택이 있는 소재를 적용해 아웃도어 활동 시 스타일리시하고 편안하게 입을 수 있다.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인기가 높은 아노락 스타일로 일교차가 큰 날씨나 미세먼지, 황사가 심한 날 외출 시에 아우터로도 활용도가 높다. 가볍고 부피가 작아 기온이 높은 한낮에는 벗어 간편하게 휴대하기도 용이하다.

소매 빅 로고 패치와 포켓 부분 배색 컬러를 사용해 디자인 포인트를 더했으며 톤 다운된 컬러로 스포티하면서 캐주얼한 분위기의 아웃도어룩을 연출할 수 있다.

워킹이나 러닝 시에는 발에 잘 맞고 충격을 흡수해주는 운동화 착용이 중요하다. 리복 클래식은 새로운 실루엣이 돋보이는 ‘DMX 퓨전 나이트러너’를 선보였다.

남녀 구분 없이 신을 수 있는 DMX 퓨전 나이트러너는 1997년 처음으로 선보인 이후 리복 클래식의 대표 러닝 슈즈로 자리매김한 ‘DMX Run’ 라인에 이어 미래지향적이고 혁신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미니멀하고 깔끔한 바디 라인과 리듬감 있는 솔의 라인이 결합돼 어느 룩에도 잘 어울리는 스타일을 갖추고 있다.

특히 지형학 지도의 등고선에서 영감을 받은 신발의 아웃솔이 눈길을 끈다. 여기에 견고한 쿠셔닝과 편안한 착화감을 전해주는 ‘DMX’ 테크닉이 더해졌다. 발등 부분은 울트라 니트 소재로 전체를 감싸주는 한편 심리스 소재의 니트로 더욱 편안한 움직임을 느낄 수 있도록 했고, 컨템포러리한 심미적 감각까지 더했다.

운동 시 피부에 가장 먼저 맞닿는 이너웨어는 땀과 냄새 관리에 용이한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제품이 좋다.

BYC의 스콜피오 스포츠가 출시한 ‘스콜피오 기능성 스포츠 이너웨어 세트’는 활동량이 많은 여성 운동족을 위한 기능성 제품이다. 이 제품은 흡습속건 기능이 뛰어난 에어로쿨과 고급 스포츠 나염원단을 사용해 움직임이 많은 활동 시에도 편안한 느낌을 준다. 특히, 땀냄새를 억제하는 소취기능이 뛰어난 프레쉬기어스판 소재를 적용해 격렬한 운동 시에도 쾌적함을 유지시켜 준다.

‘스콜피오 기능성 스포츠 이너웨어 세트’는 스포츠브라와 즈로즈(2매)로 구성됐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3.45상승 14.99 09/20
  • 코스닥 : 821.13하락 5.78 09/20
  • 원달러 : 1120.40하락 0.7 09/20
  • 두바이유 : 79.40상승 0.37 09/20
  • 금 : 77.02상승 1.17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