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가좌동 화학공장 화재, 소방관 1명 부상… 소방차 등 차량 15대 불 붙어

 
 
기사공유
인천 화재. 가좌동 화재. 소방관 1명이 부상./사진=머니S 독자제공
인천 가좌동 화재로 소방관 1명이 부상을 입고 소방차 등 15대의 차량이 전소됐다.

13일 오전 11시47분께 인천 서구 백범로 910번길 49-6(가좌동) 통일공단 내 한 화학공장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2시간여만에 큰 불길이 잡혔다.

현장에는 소방관 430여 명을 비롯해 경찰 200여명과 한전 관계자 등 710여명의 인원과 소방헬기 등 94대의 소방·구조장비가 투입돼 불길을 잡는데 총력을 기울였다. 또 해군 인천해역방어사령부도 소방 인력 등 50여명을 투입해 화재 진압에 나섰다.

화재 초기 진화에 나선 서부소방서 소방차 1대가 화학물질로 인해 불이 옮겨 붙어 전소됐다. 공장 인근 도로에 주차되어 있던 차량 14대도 불에 타는 등 피해를 입었다.

이날 불로 화학공장 2개동, 인근 도금공장 6개동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잠정 파악됐다. 현재까지 인명피해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다만 진화작업 중이던 중부소방서 소방관 1명이 오른쪽 발목 골절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공장 내에서 제조된 알코올을 용기에 옮겨담는 과정에서 불이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편 이날 가좌동 인근 주민이 머니S에게 제공한 사진을 보면, 소방본부청은 "이례화학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으니, 인근 주민은 안전에 주의바랍니다"라고 긴급재난문자를 보냈다.

하지만 '이례화학공장'은 '이레화학공장'의 오타였다. 정확한 지역 명칭이 아니었지만 네이버 포털에는 '이례화학공장' 등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논란이 불거졌다.
 

강산 kangsan@mt.co.kr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6.59하락 3.5214:47 07/19
  • 코스닥 : 796.47하락 13.9714:47 07/19
  • 원달러 : 1131.80하락 0.514:47 07/19
  • 두바이유 : 72.90상승 0.7414:47 07/19
  • 금 : 69.68하락 0.6814:47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