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티켓, ‘울트라 코리아 2018’ 단독판매…체인스모커스 등 공연

 
 
기사공유
멜론 티켓이 EDM 축제 ‘울트라 코리아 2018’ 티켓을 단독으로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로 7주년을 맞이한 ‘울트라 코리아 2018’은 6월 8일부터 10일까지 사흘 동안 연이어 개최된다. 올해 공연에는 특히 빌보드 차트 12주 연속 1위의 대기록을 가진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거장 중의 거장 데이비드 게타(David Guetta), 천재적인 음악성과 대중성으로 가장 핫한 아티스트인 제드(Zedd) 등 헤드라이너급 아티스트가 무려 9팀이나 함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멜론 티켓에서는 어드밴스 티켓을 단독으로 판매 중이다. 1일권 13만원, 3일권 ‘GA 3DAY COMBO’는 24만원이고, 전용바 및 전용화장실 등의 휴게공간과 함께 빠른 입장이 가능한 프리미엄 버전의 3일권인 ‘PREMIUM GA 3DAY COMBO’는 30만원이다.

한편,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UMF)은 미국 마이애미에서 시작해 10개국에서 열리고 있는 뮤직 페스티벌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33하락 9.7710:45 04/21
  • 코스닥 : 889.17상승 6.4410:45 04/21
  • 원달러 : 1067.30상승 5.810:45 04/21
  • 두바이유 : 70.42하락 0.3310:45 04/21
  • 금 : 1338.30하락 10.510:45 04/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