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청년농업 희망카드’ 출시

 
 
기사공유

NH농협카드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 시행에 따라 정부지원금 사용이 가능한 ‘청년농업 희망카드’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카드는 청년창업농 지원대상자로 선정된 청년농업인이 이용할 수 있는 카드로 일반가맹점 이용 시 결제액의 0.5%(체크 0.2%)를 할인해준다. 농협하나로클럽(농협몰 포함) 및 농축협 직영매장을 이용하면 1.0%(체크 0.8%)를 추가로 할인해준다.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은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 농업인이 관련 혜택을 받아 활기차고 지속가능한 농촌 발전에 기여해주길 바란다”며 “NH농협카드는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실현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카드 발급은 전국 NH농협 영업점에서 신청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NH농협카드 홈페이지나 카드 고객상담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은 청년창업형 후계농으로 선정된 농업인이 본인 명의의 농지시설 등 영농기반을 마련하고 농업경영정보(경영주)를 등록해 직접 영농에 종사하는 경우 월 80만~100만원씩 최대 3년간 지원받는 제도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33하락 9.7723:59 04/21
  • 코스닥 : 889.17상승 6.4423:59 04/21
  • 원달러 : 1067.30상승 5.823:59 04/21
  • 두바이유 : 70.42하락 0.3323:59 04/21
  • 금 : 1338.30하락 10.523:59 04/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