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김기식 셀프후원 의혹 "종래범위 벗어나 위법"(속보)

 
 
기사공유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이 16일 오후 경기 과천 중앙선관위에서 열린 전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날 중앙선관위는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관련 의혹에 대해 청와대가 요청한 질의사항 등을 논의했다./사진=뉴스1

선관위가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셀프후원 의혹'을 "종래범위를 벗어난다"는 이유로 위법이라 판단했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이슈팀 기자 강영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10상승 6.1208:34 04/20
  • 코스닥 : 882.73하락 10.5908:34 04/20
  • 원달러 : 1061.50하락 7.208:34 04/20
  • 두바이유 : 70.75상승 1.9408:34 04/20
  • 금 : 1348.80하락 4.708:34 04/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