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2017년 'NH Best Banker' 시상식 개최

 
 
기사공유
지난16일 서울시 중구 농협은행 본사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NH Best Banker' 시상식에서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대상수상자 박현선 호원동지점 계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서울시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임직원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NH Best Banker'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NH Best Banker는 2016년부터 시작 된 농협은행의 대표적인 사업성장 지원 제도로써 한 해 동안 사업의 성장에 이바지한 직원들을 발굴해 그 공로를 인정하고 격려하기 위해 시상식을 개최했다. 대상은 호원동지점 박현선 직원에게 돌아갔으며 그 외에도 총 21명이 수상했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고객을 향한 따뜻한 관심과 신뢰가 농협은행의 핵심 경쟁력"이라며 "NH Best Banker 우수 직원들이 누구보다 그 역할을 충실히 해주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수익을 내는 데서 한걸음 더 나아가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과 농협 본연의 가치인 농민의 경제적·사회적 지위 향상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01:36 07/23
  • 코스닥 : 791.61하락 4.8801:36 07/23
  • 원달러 : 1133.70상승 0.501:36 07/23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01:36 07/23
  • 금 : 71.52상승 1.1101:36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