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인교진, 소이현에게 10년간 고백 못했던 속마음 공개

 
 
기사공유
/사진= SBS '동상이몽2' 캡처

'동상이몽2' 소이현이 인교진 부부가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16일 방송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에서 인교진과 소이현은 단 둘이 진해로 여행을 떠났다. 진해에 도착한 두 사람은 활짝 핀 꽃을 구경하며 연애 시절을 떠올렸다.

소이현은 "오빠 처음 봤을 때 잘 생겼다고 생각했지만 차갑다고 느꼈다"라고 말하며 인교진의 첫인상을 전했다.

이어 인교진이 고백했던 당시를 떠올리며 "고기 구워먹다가 갑자기 사귀자고 해서 당황했다"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인교진은 "난 항상 자기한테 멋진 사람이고 싶었는데 어느 순간 자기는 너무나 일로서 쳐다볼 수 없는 사람이 됐었다. 내가 좀 초라하게 느껴졌다"고 말하며 그동안 고백하지 못했던 속내를 털어놨다. 

소이현은 처음 듣는 인교진의 속마음에 당황했지만 "나는 한번도 그렇게 생각해 본 적 없다. 오빤 처음 만났을 때부터 항상 나한테 멋지고 좋은 사람이었다"고 말하며 인교진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