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드캐니언 여행 떠난 장혁, 안정환에게 아들 축구 상담

 
 
기사공유
배우 장혁/사진=JTBC
배우 장혁이 아빠로서의 고민을 털어놓았다.

17일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미서부 그랜드캐니언 여행에 나선 김용만 외 3명과 게스트 장혁의 모습이 공개된다.

패키지 첫날 일정을 마치고 숙소에 모여 앉은 장혁과 김용만 외 3명. 장혁은 “사실 정환이 형에게 물어볼 게 있다”며 고민상담을 요청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아들이 축구를 좋아하는데, 운동을 제대로 시작해야 할지 모르겠다”며 안정환에게 조언을 청했다.

여행에까지 직접 가져온 축구 관련 서적을 꺼내며 질문하는 장혁의 진지한 모습에 멤버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안정환 역시 “나도 안 읽는 전문 서적을 읽다니 대단하다”며 감탄했다. 이에 장혁은 “막연하게 물어볼 순 없으니까 나도 축구 공부를 하고 있다”며 세심한 아버지의 면모를 드러냈다.

‘아빠’ 장혁은 “어렸을 때 아버지가 해외 출장이 잦아서 1년에 한번, 한달밖에 볼 수 없었다”며 개인사를 털어놓기도 했다. 이어 “그때의 마음을 잘 알기 때문에 아이들과 더 함께 있어주고 싶다”고 자녀들에 대한 사랑을 아낌없이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