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펀드, 지난달 누적대출액 1241억원… 전년대비 514%↑

 
 
기사공유
/자료=어니스트펀드

P2P(개인간)대출업체 어니스트펀드는 지난달 말 누적 대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14% 증가한 1241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7일 밝혔다.

어니스트펀드는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업체 상위 5개사가 총 누적대출액(2조2295억원)의 41%를 차지했는데 테라펀딩, 루프펀딩, 피플펀드, 투게더펀딩과 함께 자사가 ‘빅 5’에 포함됐다고도 설명했다.

어니스트펀드는 이 같은 성장 요인으로 압구정 아파트부터 동탄·죽전·제주 등 다양한 지역투자 상품 출시, 안전장치를 통한 투자 안정성 확보, 우수한 금융·IT 전문가 영입 등을 꼽았다. 어니스트펀드는 지난해부터 미래에셋, 삼일회계법인, 신협 등 대형 금융기관 출신의 부동산 전문가들을 영입하며 부동산 상품 부실률 및 연체율 1%를 유지하고 있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건전하고 우량한 P2P투자상품을 통해 중금리시장에서 투자자와 대출자 모두 윈윈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1.99하락 8.9123:17 07/16
  • 코스닥 : 825.71하락 2.1823:17 07/16
  • 원달러 : 1129.20상승 5.723:17 07/16
  • 두바이유 : 75.33상승 0.8823:17 07/16
  • 금 : 71.65하락 0.9123:17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