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활약, 팬들도 소름 돋았다… "대한민국 역사상 최고의 좌완 투수"

 
 
기사공유
류현진. /사진=류현진 인스타그램 캡처
류현진이 시즌 2승 사냥에 성공한 가운데 국내 팬들의 반응이 뜨겁다.

LA 다저스는 1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전에서 10-3으로 대승했다.

이날 류현진은 6이닝 9삼진 3피안타 1피홈런 2실점 0볼넷으로 놀라운 활약을 보여줬다. 2회말 선두 타자 헌더 렌프로의 2루타, 크리스티안 비야누에바에게 2점 홈런을 맞은 것이 유일한 실점이었다.

경기를 본 팬들은 폭발적으로 호응했다.

"태****는 "대한민국 역사상 최고의 좌완 투수"라고 말했다. 이 댓글의 공감수는 2000을 훌쩍 넘었다.

이외에도 "홈런 맞은건 아쉽지만 진짜 잘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선수", "폼 돌아왔다", "고생했다", "덕분에 즐거워", "최고 류현진", "소름 돋아", "넘사벽" 등 류현진의 경기력을 칭찬하는 댓글이 많았다.
 

강산 kangsan@mt.co.kr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57상승 29.618:01 12/12
  • 코스닥 : 676.48상승 15.4718:01 12/12
  • 원달러 : 1128.50하락 1.618:01 12/12
  • 두바이유 : 60.20상승 0.2318:01 12/12
  • 금 : 58.37하락 1.8518:01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