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한화 회장, 서울대병원 암병동 입원… “감기 때문”

 
 
기사공유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 사진=한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감기로 입원치료를 받는 중이다.

17일 한화 등에 따르면 김 회장은 전날 서울대병원 암병원 특실에 입원했다. 이 같은 사실이 전해지며 업계에서는 김 회장의 건강이상설이 돌았으나 한화 측은 단순 감기 때문이라는 입장이다.

한화 관계자는 “(김 회장이)연세도 있고 과거 폐렴 등을 앓은 적이 있어서 조심하려는 차원에서 입원치료를 받은 것”이라며 “건강이상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일축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80상승 0.1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