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선♥이이경, '와이키키 PD'도 놀란 열애설…"전혀 몰랐다"

 
 
기사공유
배우 이이경(29)과 정인선(27)이 1년째 사랑을 키워나가고 있다. 이이경과 정인선은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동반 출연하고 있다. /사진=스타뉴스
배우 이이경과 정인선이 '1년간 교제 중'이었다는 사실을 인정한 가운데,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이창민 PD가 둘의 관계를 전혀 몰랐으며 열애설을 듣고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17일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출연하고 있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연인관계라는 사실이 알려졌고 양측이 이를 인정했다. 극 중 각자 다른 배우와 러브라인을 형성하고 있던 이이경과 정인선은 팬들 뿐만 아니라 제작진까지 놀라게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연출한 이창민 PD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연인관계라는 건 전혀 몰랐다. 두 사람이 전혀 내색하지 않고 각자 역할에 몰입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어 "다들 몰랐던 것 같다. 왜냐하면 둘이 현장에서 티를 내지 않았고, 둘의 에피소드가 나뉘어져 있어 겹치는 부분이 거의 없다. 그래서 눈치 채기가 어려웠던 것 같다"고 밝혔다.

더불어 이창민 PD는 "이이경과 정인선 모두 괜찮은 배우들이다. 두 사람이 서로 아껴주면서 잘 만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오늘(17일) 20회를 끝으로 막을 내린다
 

  • 0%
  • 0%


  • 코스피 : 2301.99하락 8.9123:33 07/16
  • 코스닥 : 825.71하락 2.1823:33 07/16
  • 원달러 : 1129.20상승 5.723:33 07/16
  • 두바이유 : 75.33상승 0.8823:33 07/16
  • 금 : 71.65하락 0.9123:33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