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스페인 정통 필스너 '버지미스터' 4캔 5천원 단독 출시

 
 
기사공유
편의점 세븐일레븐(대표 정승인)은 스페인 정통 필스너 '버지미스터 (500ml)'를 출시하고 4캔에 5천원으로 구매할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혼자서 술을 마시는 혼술 문화가 보편화되고 기호에 따라 차별화된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종류의 주류를 즐기려는 소비 문화가 확산되면서 그 수요가 날로 증가하고 있다. 

▲ 세븐일레븐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러한 흐름에 맞춰 세븐일레븐은 뛰어난 가성비와 맛을 자랑하는 수입 주류 '버지미스터'를 단독으로 선보이게 되었다.

스페인 맥주 제조사인 'Damm(담)' 그룹에서 생산하는 '버지미스터'는 필스너 계열의 수입 주류로 쌉싸름한 홉향과 풍부한 거품이 만들어내는 독특한 풍미가 일품이며, 가볍고 상쾌한 바디감이 특징이다. 맥아 함량은 70%이상 이고 알코올 도수는 4.8%로 국내에서는 기타주류로 분류된다.

추상훈 세븐일레븐 음료주류팀 MD(상품기획자)는 "변화하는 주류 문화와 다양해지는 입맛, 거기에 가성비까지 고려하는 소비자가 늘어나고 있다"며 "버지미스터는 이러한 소비자의 입맛과 소비 트렌드를 모두 만족시켜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5.12하락 16.73 10/15
  • 코스닥 : 718.87하락 12.63 10/15
  • 원달러 : 1134.30상승 2.9 10/15
  • 두바이유 : 80.43상승 0.17 10/15
  • 금 : 79.36하락 1.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