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공공임대주택, 지방 중소도시 등에 1500가구 공급

 
 
기사공유
국토부가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을 통해 1500가구의 장기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한다. /사진=뉴스1 DB
올해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을 통해 약 1500가구의 장기공공임대주택이 공급된다.

1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에 참여할 지자체를 모집하기 위한 설명회를 오는 18일 개최한다.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은 지자체가 해당지역에 필요한 임대주택의 유형과 공급호수를 먼저 제안하는 수요 맞춤형 공급방식이다. 건설비용 및 임대주택 건설·관리·운영 등은 정부 지원을 받은 사업시행자가 부담하며 건설 사업비 중 일부분은 해당 지자체가 분담한다.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면 공공임대주택 건설 사업과 대상지 주변의 낙후된 지역의 활성화를 위한 주변지역 정비계획 수립도 지원받을 수 있다. 국토부는 7월19~26일 접수받은 제안서에 대해 사업자 검토의견을 제시한 뒤 11월 말까지 사업 대상지를 결정할 계획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47.05상승 6.2523:59 08/18
  • 코스닥 : 772.30상승 11.1223:59 08/18
  • 원달러 : 1124.90하락 5.223:59 08/18
  • 두바이유 : 71.83상승 0.423:59 08/18
  • 금 : 70.38상승 0.7823:59 08/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