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혜승 요요, 지방흡입까지 했지만 더 쪘다고?

 
 
기사공유
양혜승 요요. /사진=MBC 방송캡처

가수 양혜승이 다이어트 요요로 살이 더 쪘다고 고백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서는 양혜승이 다이어트 요요로 살이 쪘다고 고백했다.

이날 양혜승은 "현재 몸무게가 97kg이다. 다이어트 할 때마다 실패했다. 식욕 억제제부터 지방흡입까지 안 해본 게 없지만 요요가 오면서 더 실패한 것 같다"고 고백했다.

이어 양혜승은 "다이어트 해도 해도 안 되는 거 보면 나잇살 때문인 거 같다"면서 "양혜승은 "새벽 3~4시 귀가해 낮 1~2시에 일어난다"며 "식사는 하루 한끼 먹지만 간식은 빵, 떡 등을 챙겨 먹는다"고 고백했다. 

특히 양혜승은 "폭식, 야식은 막으려고 8시 이후에는 밥을 먹지 않는다"며 "조금씩 먹으면서 조절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박용우 가정의학과 교수는 "살을 빼기 위해 한 끼만 먹거나 극단적으로 굶는 것을 했을 것"이라며 "적게 먹고 운동해서 빼겠다는 생각은 많이 먹었기에 살쪘다는 잘못된 전제에서 출발한다"고 지적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0.06상승 22.1800:37 08/22
  • 코스닥 : 787.15상승 17.3700:37 08/22
  • 원달러 : 1118.40하락 4.700:37 08/22
  • 두바이유 : 72.21상승 0.3800:37 08/22
  • 금 : 70.81상승 0.4300:37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