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이재명 음성파일' 관련 "뻔뻔한 좌파 민낯"

 
 
기사공유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사진=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의 '형수 욕설 음성 파일' 논란과 관련, "뻔뻔한 좌파들의 민낯을 보는 느낌"이라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패륜적 쌍욕 파동도 가정사 문제로 덮고 가려는 음험한 술책이 가히 놀랍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이 후보가 남경필 한국당 후보의 가정사를 거론한 데 대해 반발하며 남 후보를 두둔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홍 대표는 "살다보면 서로 마음이 맞지 않아 이혼할 수도 있다"며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두번이나 이혼한 경력이 있어도 도덕성을 중시하는 미국의 대통령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자식문제도 그렇다"며 "삼성창업자인 고 이병철 회장도 자식문제는 마음대로 되지 않는다고 한탄한 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두가지 문제는 가정사인데 불구하고 (이 후보가) 비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앞서 이 후보는 15일 "저인들 남 지사님 가정사에 대해 하자면 왜 할 말이 없겠나"라며 남 후보 아들이 마약 밀수·투약 등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것을 겨냥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이슈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47.05상승 6.2523:59 08/18
  • 코스닥 : 772.30상승 11.1223:59 08/18
  • 원달러 : 1124.90하락 5.223:59 08/18
  • 두바이유 : 71.83상승 0.423:59 08/18
  • 금 : 70.38상승 0.7823:59 08/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