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메리츠화재, 업계 내 경쟁 격화… 목표가↓"

 
 
기사공유
키움증권은 17일 메리츠화재에 대해 "업계내 경쟁이 격화되면서 사업비 측면에서 부담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2만5000원에서 2만3000원으로 하향했다. 투자의견은 Marketperform(시장수익률)을 유지했다.

김태현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메리츠화재는 1분기 순이익 631억원으로 시장 전망치를 10% 하회했다"며 "동사의 실적 부진 주요인은 사업비율 상승이다. GA채널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수수료 및 시책 정책을 활용한 결과로 치열한 업계 경쟁을 촉발 하는 계기가 됐다. 현재 업계 5위인 동사 가 업계 2~3위로 도약하기 위한 노력으로 보여진다"고 분석했다.

김 애널리스트는 "신계약 급증에 따른 손익 부담을 투자수익률로 만회하고 있다. 투자수익률이 높았으나, 중기적으로 지속 가능한 수익률은 아니다"며 "지난해부터 GA를 통해 매출 확대를 추구했던 동사는 계열사인 메리츠종금증권의 구조화 금융 및 인수금융 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투자수익률로 순이익을 방어하고 있으나, 리스크(Risk) 대비 리턴(Return)을 감안하면 현재 사업구조가 매력적인 구 간에 있진 않다"고 평가했다.

 

  • 0%
  • 0%


  • 코스피 : 2167.51상승 22.39 10/17
  • 코스닥 : 739.15상승 7.65 10/17
  • 원달러 : 1126.50하락 1.5 10/17
  • 두바이유 : 81.41상승 0.63 10/17
  • 금 : 78.83하락 0.47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