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옵트론텍, 스마트폰 시장 축소 부담

 
 
기사공유
대신증권은 17일 옵트론텍에 대해 스마트폰 시장 축소 부담에 따른 실적악화를 전망하며 투자의견 ‘시장수익률’, 목표주가 70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옵트론텍의 올 1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13.5% 줄어든 357억원, 영업이익은 같은기간 13.8% 감소한 35억원을 기록했다. 대신증권은 옵트론텍이 2분기에도 실적개선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강호 대신증권 애널리스트는 “전략거래선의 전체 스마트폰 판매량이 감소해 전년대비 옵트론텍 매출이 낮아질 것”이라며 “초기 카메라모듈의 일부 공급물량이 2분기로 이월돼 매출 규모가 축소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270.06상승 22.1806:46 08/22
  • 코스닥 : 787.15상승 17.3706:46 08/22
  • 원달러 : 1118.40하락 4.706:46 08/22
  • 두바이유 : 72.21상승 0.3806:46 08/22
  • 금 : 70.81상승 0.4306:46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