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고두심 "가장 무서운 후배 오연수, 신인 때부터 보통 아냐"

 
 
기사공유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고두심이 신인 시절 오연수와 관련된 일화를 소개했다.

16일 방송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고두심은 소름끼치게 무서운 후배로 오연수를 꼽았다.

드라마 '춤추는 가얏고'에서 고두심의 딸로 출연한 오연수는 자신의 촬영이 없어도 선배 연기자의 연기를 보고 배우기 위해 새벽같이 촬영장을 찾았던 것이다. 

고두심은 "오연수가 단순히 구경하는 게 아니라 얘는 정말 배우려고 하는 게 느껴졌다. 그때부터 싹을 봤다. 정말 보통이 아니구나 생각했다"라고 덧붙여 오연수의 연기 열정을 극찬했다.
 

  • 0%
  • 0%


  • 코스피 : 2282.29하락 7.8206:36 07/20
  • 코스닥 : 796.49하락 13.9506:36 07/20
  • 원달러 : 1133.20상승 0.906:36 07/20
  • 두바이유 : 72.90상승 0.7406:36 07/20
  • 금 : 69.68하락 0.6806:36 07/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