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규 HDC 회장, 포니정재단에 사재 10억 출연

 
 
기사공유
정몽규 HDC 회장. /사진=HDC
정몽규 HDC 회장이 고 정세영 명예회장 타계 13주기를 맞아 포니정재단에 사재 10억원을 출연한다. 포니정재단은 앞으로 장학·학술 사업을 더욱 확장할 계획이다.

17일 HDC에 따르면 정 회장은 부친인 정 명예회장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지난 2005년 포니정재단을 설립했다.

2015년에는 123억원에 이르는 개인소유의 현대산업개발 주식 20만주를 기부한 바 있다. 활발한 기부로 최초 36억원의 출연금으로 설립된 포니정재단은 현재 총 579억원 규모로 성장했다.

한편 포니정재단은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끈 인물과 단체에 수여하는 포니정 혁신상, 인문학 분야에 대한 학술지원 사업, 국내외 인재들을 위한 다양한 장학사업 등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1.28상승 5.7114:29 05/23
  • 코스닥 : 868.93하락 4.0314:29 05/23
  • 원달러 : 1078.70하락 6.714:29 05/23
  • 두바이유 : 79.57상승 0.3514:29 05/23
  • 금 : 77.28상승 0.8514:29 05/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