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비상임고문 신명호 회장 직무대행 선임

 
 
기사공유
부영그룹이 비상임고문인 신명호 전 아시아개발은행(ADB) 부총재를 회장 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 신 회장의 취임식은 오는 18일 부영 태평빌딩에서 진행된다.

부영그룹은 이중근 회장의 구속으로 경영공백이 장기화된 가운데 최근 논란이 된 아파트 하자보수 민원 해결과 유동성 확보 등을 위한 현안처리가 시급한 상황이다.

신 회장은 1944년 전남 고흥 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다. 1968년 행정고시 합격으로 공직생활을 시작해 한국주택은행 은행장, 아시아개발은행(ADB) 부총재, HSBC 서울지점 회장 등을 역임했다.

신 회장은 "고객만족 경영과 지역사회의 신뢰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아파트 하자 등을 신속히 처리해 품질 좋은 주거서비스를 제공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해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5.38상승 5.3214:42 08/22
  • 코스닥 : 789.19상승 2.0414:42 08/22
  • 원달러 : 1118.90상승 0.514:42 08/22
  • 두바이유 : 72.63상승 0.4214:42 08/22
  • 금 : 71.11상승 0.314:42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