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국방장관, 북미회담 성공개최 뒷받침에 ‘한뜻’

 
 
기사공유
송영무 국방부장관(왼쪽)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이 2일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아시아안보회의'에서 한미 국방장관 회담에 앞서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부 장관은 2일 6·12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국방차원에서 뒷받침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두 장관은 특히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에 필요한 조건을 조기에 갖출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하는 등 한반도 안보 상황 관련 공조 방안을 논의하고 한미동맹을 재확인했다.

두 장관은 이날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아시아안보회의(샹그릴라 대화) 참석차 만나 회담을 하고 이같은 내용의 담긴 '공동언론보도문'을 발표했다. 두 장관은 판문점 선언을 포함해 두 차례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환영했으며 이런 긍정적 변화가 북미정상회담에 좋은 여건을 조성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한 국제사회의 강력한 이행과 더불어 굳건한 한미동맹과 양국간 긴밀한 공조체제가 이런 변화에 기여했다고 동의했다.

송 장관은 “남북간 군사적 긴장 완화 및 신뢰 구축 방안을 추진하는 모든 과정에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계속 굳건하게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매티스 장관은 “한반도 안보상황 변화와 무관하게 미국의 방위공약은 지속될 것”이라며 “주한미군도 현 수준의 전력을 지속적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두 장관은 이날 회담 시작 전에는 인사말을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였다. 매티스 장관은 송 장관에게 "역사적인 순간에 우리가 여기 있다. 우리의 생각은 외교관들과 함께 한다"고 말했다.

한편 두 장관은 공개 연설에서도 북미정상회담에서 주한미군 철수는 의제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며 북한의 CVID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5.12하락 16.73 10/15
  • 코스닥 : 718.87하락 12.63 10/15
  • 원달러 : 1134.30상승 2.9 10/15
  • 두바이유 : 80.43상승 0.17 10/15
  • 금 : 79.36하락 1.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