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전국 모든 ATM 수수료 면제 ‘1년 연장’

 
 
기사공유

한국카카오은행은 7일 금융자동화기기(CD/ATM) 수수료 면제 정책을 2019년 6월30일까지 1년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수수료가 면제되는 거래는 현재와 같이 출금, 입금, 이체서비스다.

ATM은 금융결제원 CD공동망에 참여하고 있는 시중은행, 지방은행, 증권사, 새마을금고, 신협 등의 금융회사 ATM을 비롯해 나이스핀링크, 효성, 롯데피에스넷, 한국전자금융, 한네트, 청호이지캐쉬, 에티엠플러스가 운영 중인 ATM 등 약 12만대의 전국 모든 ATM의 거래 수수료가 면제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7월 출범 당시 전국 11만 4000대 ATM의 이용 수수료를 면제한 데 이어 올해 1월에는 전국 모든 ATM으로 확대했다.

카카오뱅크 앱을 통한 타행·당행·타행 자동이체 등 모든 이체 수수료도 무기한 면제하기로 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29하락 0.76 10/19
  • 금 : 78.43하락 1.8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