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공식입장 "의식불명설 NO, 팬들에 인사 전할 방법 고민중"

 
 
기사공유
추자현 공식입장.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추자현이 의식불명설에 휩싸인 가운데 직접 근황을 전할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11일) 추자현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뉴스1을 통해 "추자현은 현재 일반병실에서 회복 중이다. 가족, 지인들과 의사소통이 가능한 상태다"고 했다.

이어 "추자현도 팬들이 걱정하고 있는 것을 알고 있다. 팬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인사를 전할 방법을 고민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관계자들은 이날 추자현의 병실을 찾았다. 곁에서 본 추자현은 가족, 지인들과 소통하며 회복에 힘쓰고 있다고. 추자현 역시 지난 10일 의식불명 상태 보도를 접했고, 걱정하는 팬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SNS 인사 등의 방법을 고심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최근 득남이라는 기쁜 소식을 전한 추자현은 10일 한 매체의 보도로 의식불명에 빠졌다는 충격적인 이야기에 휩싸였다. 지난 1일 건강한 아들을 품에 안은 추자현은 출산 당일 갑작스러운 경련으로 응급실에 후송돼 치료를 받았고, 현재까지 병원에 머무르며 건강 회복에 전념하고 있다.

그런데 한 매체가 추자현이 입원 후 열흘 째인 지난 10일까지 의식이 없고, 산소호흡기에 의지한 채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득남이라는 행복한 소식에 이어진 충격적인 소식에 한국 팬들은 물론, 중국 팬들의 걱정이 쏟아졌다.

그러나 소속사는 보도 직후 "해당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추자현씨는 현재 일반병동으로 옮겨 회복중인 상태에 있으며, 주변 지인들과 문자도 나누는 등 무사히 건강을 찾아가고 있다"며 이를 전면 반박하는 공식입장을 전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