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색다른 빙수 상품이 인기의 주인공은

 
 
기사공유
연일 이어지는 더위에 빙수 상품의 인기가 급 상승하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최고 기온이 넘어간 6월 1일부터 5일까지 아이스크림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대비 2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름철 강세인 빙수류와 튜브류가 각 36%, 28%로 아이스크림의 매출을 이끌었고, 바류도 21% 상승했다. 6월 들어 연일 30도을 웃도는 날씨 속에서 아이스크림의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하고 있는 것. 특히 더위 속에 조금 더 천천히 녹는 빙수류 상품의 매출 상승이 아이스크림 매출을 이끌고 있다.

GS25에서는 기존에 볼 수 없던 새로운 상품을 출시한 것이 매출 상승의 중요한 요인으로 판단하고 있다.
5월에 출시한 라벨리악마파르페, 유어스딸기뷔페빙수가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 GS25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17년도 히트 상품인 악마빙수를 컨셉으로 파르페타입의 아이스크림으로 만든 라벨리악마파르페는 상품 하단에 밀크샤베트를, 상단에는 다크초코믹스에 초코시럽을 넣은 상품으로, 진한 초코렛을 즐긴 후 샤베트를 맛볼 수 있는 상품이다. 출시 후, 현재까지 컵류 매출 1위 상품. 가격은 2,500원

유어스딸기뷔페빙수는 기존 빙수 상품에서는 볼 수 없던 딸기 원물을 넣어 고급스럽고 풍부한 맛을 구현한 상품으로 고객들의 SNS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출시 6일만에 컵류 아이스크림 카테고리 3위에 오른 상품. 가격은 3,000원.

또한, 웰빙/다이어트 트렌드에 맞췄 한컵(140ml)을 다 먹어도 77칼로리밖에 되지 않는 저칼로리 아이스크림 라벨리77칼로리초코 상품도 고객에게 먹는 즐거움을 제공하고 있다.

김재순 GS리테일 아이스크림 MD는 “기존엔 찾아 볼 수 없던 새로운 재료와 특이한 맛으로 고객들의 호응을 얻어 아이스크림의 매출이 늘어나고 있다.”며. “다양한 맛과 차별화된 상품을 지속 개발하여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6.24하락 27.807:50 06/19
  • 코스닥 : 840.23하락 25.9907:50 06/19
  • 원달러 : 1104.80상승 7.107:50 06/19
  • 두바이유 : 75.34상승 1.907:50 06/19
  • 금 : 74.31상승 0.8307:50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