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반떼 스포츠 내구레이스… 300㎞ 쉴 새 없이 달렸다

 
 
기사공유
'2018 현대 아반떼컵 내구레이스' 개최 /사진=현대차 제공

아반떼 스포츠로 서킷 77바퀴를 달린 내구레이스가 펼쳐졌다. 지난 10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2018 현대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의 하나로 열린 이 대회에는 총 78명, 39대가 참가해 약 300㎞를 쉴 새 없이 내달렸다.

이번 대회에서 완주한 건 39대 중 36대로 완주율 92%를 기록했다. 대회 참가 아반떼 스포츠는 드라이버의 안전을 고려한 안전장치 보강을 제외하고는 추가 튜닝을 거치지 않았다.

이번 '2018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는 마스터즈 레이스와 챌린지 레이스 통합전으로 개최됐다.

지난해부터 열린 '아반떼컵' 대회는 아반떼 스포츠만을 활용한 원메이크 레이스다. 지난해 첫 경기 때 154명의 선수가 참가해 단일 대회로는 국내 최대규모를 자랑한다.
'2018 현대 아반떼컵 내구레이스' 개최 /사진=현대차 제공

이 대회는 상위권 선수가 참가하는 '아반떼컵 마스터즈'(총 7차전 진행)와 경기 참가 경험이 적거나 모터스포츠 대회에 입문하는 선수들이 참가하는 '아반떼컵 챌린지'(총 6차전 진행) 로 나눠 운영된다. 여기에 내구레이스까지 더해지며 다양한 클래스와 경기방식으로 흥미를 더했다는 평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 아반떼컵 레이스 시리즈에 내구레이스를 추가해 제품의 탄탄한 기본기를 선보일 수 있었다"며 "르망24시나 뉘르24시 등으로 익숙한 내구레이스라는 카테고리를 국내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최근 열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 출전, ‘i30 N TCR’ 레이스카 2대가 좋은 성적으로 완주하며 관심을 모았다. 아울러 운전 기본기와 즐거움을 알려주는 '현대 드라이빙 아카데미', 현대차 오너가 자신의 차로 서킷을 직접 주행하는 'KSF 트랙데이' 등의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박찬규 star@mt.co.kr

산업2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자동차와 항공, 해운, 조선, 물류, 철강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3.91상승 23.817:57 06/20
  • 코스닥 : 840.17상승 24.7817:57 06/20
  • 원달러 : 1105.10하락 417:57 06/20
  • 두바이유 : 75.08하락 0.2617:57 06/20
  • 금 : 72.07상승 1.117:57 06/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