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4800억 규모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수주

 
 
기사공유
광명 역세권 개발사업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이 광명 역세권 일대의 KTX 인프라를 활용한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 사업을 최근 수주했다. 이번 사업으로 전국의 첨단 의료 수요와 최근 폭발적인 증가세를 보이는 지식산업센터 수요를 충족할 것으로 기대된다.

14일 롯데건설에 따르면 광명하나바이온이 발주한 이 사업은 총 공사비 약 4800억원(VAT 포함)의 대규모 복합 프로젝트로로 광명 역세권 개발사업(광명시 일직동 89 일원)과 소하지구 개발사업(광명시 소하동 1344 일원)으로 구성됐다.

롯데건설은 시공 주간사(55%)로 두산건설(45%)과 총 연면적 약 35만㎡ 규모를 공동시공 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롯데건설이 수주한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사업은 광명시의 오랜 염원인 대학종합병원 유치를 이뤄낸 사업이다. 지난 3월7일 광명시와 사업 관계자인 하나금융투자, 광명하나바이온 등이 참석해 기공식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광명 역세권 개발사업은 지식산업센터와 대학종합병원, 기숙사, 근린생활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연면적 약 18만㎡ 규모로 개발되며 중앙대학교 병원이 들어설 예정이다. 기숙사는 지식산업센터 입주기업을 분양대상으로 한다.

광명 역세권 개발부지에서 약 2km 떨어진 곳에서 함께 진행되는 소하지구 개발사업은 연면적 약 17만㎡ 규모로 신축되며 완공되면 지식산업센터, 기숙사, 건강검진센터, 병원(1차 또는 2차), 근린생활시설 및 영화관이 들어설 계획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6.24하락 27.820:21 06/18
  • 코스닥 : 840.23하락 25.9920:21 06/18
  • 원달러 : 1104.80상승 7.120:21 06/18
  • 두바이유 : 73.44하락 2.520:21 06/18
  • 금 : 74.31상승 0.8320:21 06/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