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네이처셀, 주가조작혐의 소식에 이틀째 급락

 
 
기사공유
네이처셀이 주가조작혐의로 검찰의 압수수색을 받았다는 소식에 이틀째 급락하고 있다.

14일 오전 10시7분 현재 네이처셀은 전 거래일 대비 3500원(-17.86%) 내린 1만6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은 지난 7일 주가조작 혐의로 네이처셀 본사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검찰은 라정찬 네이처셀 대표 등이 허위·과장정보를 활용해 주가를 조종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7.06상승 0.9618:01 01/17
  • 코스닥 : 686.35하락 7.0318:01 01/17
  • 원달러 : 1122.50상승 2.418:01 01/17
  • 두바이유 : 61.32상승 0.6818:01 01/17
  • 금 : 60.15상승 1.5218:01 01/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