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실외기 없는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 출시

 
 
기사공유
/사진=캐리어에어컨
캐리어에어컨은 설치형 에어컨의 단점을 보완해 별도의 실외기를 설치할 필요가 없는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신제품은 냉·난방, 제습, 송풍 등 다양한 기능을 보유한 제품으로 더운 여름철에는 냉방기, 추운 겨울철에는 보조 난방기로 활용할 수 있다. 지난해 인기를 끈 모델로, 냉방 전용 모델을 추가해 라인업을 확대하고 디자인을 개선했다.

냉방 전용 모델(냉방면적 23.6㎡)과 냉난방 겸용 모델(냉방면적 28.5㎡, 난방면적 15㎡)로 구성됐으며 리모컨을 사용해 먼거리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고 상하자동풍향 기능을 적용해 보다 넓은 공간까지 냉·난방이 가능하다.

실외기 설치가 어려운 장소와 배관 연결이 어려운 장소, 부분적 냉난방이 필요한 장소 등 다양한 환경에 유연하게 설치할 수 있다.

캐리어에어컨의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은 전국 캐리어에어컨 전문점과 하이마트, 전자랜드 등 가전전문매장, 공식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가격은 냉난방 겸용 모델의 경우 69만3000원, 냉방 전용 모델의 경우 56만7000원이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냉·난방 및 제습 송풍까지 가능한 전문가전 제품으로 소비자의 편리성과 실용성을 겸비한 실속형 제품이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되어 많은 수요가 예상된다”라고 설명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