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지난해 FDS로 금융사고 3665건 예방

 
 
기사공유
/사진=뉴스1
지난해 금융회사가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DS·Fraud Detection System)을 운영해 총 445억8000만원의 사고를 예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금융감독원은 2017년 은행 및 증권회사의 FDS 운영 현황과 감독 방향을 발표했다. 지난해 총 사고 예방 건수와 금액은 3665건, 445억8000만원이며 1개사 기준으로는 연평균 79.6건, 9억7000만원의 예방 효과가 있었다.

FDS는 전자금융거래에서 생성되는 접속 정보, 거래명세 등을 분석해 이상금융거래를 탐지, 차단하는 시스템으로 은행(20개사)과 증권회사(26개사)가 2014년부터 구축·운영 중이다.

은행의 사고 예방 건수와 금액은 3588건, 429억7000만원으로 1개사 기준 연평균 179.4건, 21억5000만원의 예방 효과가 있다. 계좌이체가 많은 은행과 달리 증권사의 경우 사고 예방 건수와 금액은 77건, 16억1000만원을 기록했다.

/자료=금융감독원

FDS 운영을 통한 사고 예방건수와 금액, 사고신고 건수, 이상 금융 거래 차단 건수 등 주요 지표는 지난해 감소 추세를 보였다. 반면 사고 예방 건수당 금액은 증가 추세로 사고 발생 시 소비자의 피해 금액이 큰 만큼 FDS를 통한 사고 예방이 중요해지고 있다.

FDS의 탐지 정확도 측면에서 평균 예방률은 95.4%로 1분기(94.8%) 이후 증가세를 보였다, 이상금융거래 시도에 대한 사고 미탐률은 2.3%로 2분기(2.9%) 이후 감소했고 탐지 후 사고율은 2.3%로 1분기(2.9%) 이후 감소했다. 

금감원은 앞으로 FDS 운영을 통한 사고 예방 효과를 높이기 위해 신종 사고유형 탐지 강화를 위한 FDS 고도화를 유도하는 한편, 이상금융거래정보를 적극적으로 공유하는 금융회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이상금융거래정보 공유 활성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7.83하락 26.0808:22 06/22
  • 코스닥 : 826.22하락 13.9508:22 06/22
  • 원달러 : 1112.80상승 7.708:22 06/22
  • 두바이유 : 73.05하락 1.6908:22 06/22
  • 금 : 72.65상승 0.5808:22 06/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