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차기 아이폰에 OLED 공급 가능성

 
 
기사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애플이 차기 아이폰에 LG디스플레이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이 탑재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일(현지시간) 블룸버그 등 외신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애플에 200만~400만개 OLED 패널을 공급할 예정이다. 외신은 “애플은 원가를 낮추고 삼성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기 위해 두번째 OLED 패널 공급 업체와 협력을 시작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애플은 그동안 삼성디스플레이로부터 아이폰용 OLED 패널을 공급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압도적인 기술력으로 전세계 대부분의 중소형 OLED 패널을 생산하고 있다. 하지만 패널 가격을 낮추기 어려워 아이폰의 가격이 높아질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애플이 OLED 패널 공급사를 삼성과 LG로 늘리면서 애플은 아이폰에 탑재할 패널 물량을 충분히 확보하고 제품 가격 인하도 노릴 전망이다. LG디스플레이의 경우 액정표시장치(LCD) 가격 하락과 맞물려 새로운 수익원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제리 장 IHS마킷 수석 애널리스트는 “OLED 패널 공급 업체를 확대하는 것은 삼성에 대한 의존도를 줄일 수 있다”며 “동시에 아이폰에 OLED 화면의 채택을 확대할 수 있으며 제품 가격도 내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블룸버그는 “아직 계약이 성사된 것인지 분명하지 않다”며 “애플과 LG디스플레이는 이 소식에 대해 답변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4.45하락 14.7415:01 07/23
  • 코스닥 : 765.97하락 25.6415:01 07/23
  • 원달러 : 1129.90하락 3.815:01 07/23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15:01 07/23
  • 금 : 71.52상승 1.1115:01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