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약 원료 ‘발사르탄’서 발암물질… 219개 품목 판매중지

 
 
기사공유
고혈압약 원료인 ‘발사르탄’에서 발암물질이 발견돼 해당 약품의 판매가 중지됐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발암물질이 든 고혈압약의 판매가 중지됐다.

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유럽의약품안전청(EMA)이 고혈압 치료제로 사용되는 원료 약품 중 중국산 ‘발사르탄(Valsartan)’에서 불순물인 ‘N-니트로소디메틸아민(NDMA)’이 확인돼 제품을 회수 중이다.

이에 따라 해당 원료를 사용한 국내 제품에 대해서도 잠정적인 판매중지 및 제조·수입 중지 조치를 내렸다.

판매중지 및 제조중지 대상이 되는 제품은 ‘발사르탄’을 원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된 82개사 219개 품목이다. 또 중국 제지앙 화하이사에서 제조한 해당 원료를 잠정 수입중지 및 판매중지 조치했다.

식약처는 현재 동 불순물 관련 조사(원인, 발생시기 등)를 실시 중이며 조사 결과에 따라 회수·폐기 등의 필요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09:17 07/21
  • 코스닥 : 791.61하락 4.8809:17 07/21
  • 원달러 : 1133.70상승 0.509:17 07/21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09:17 07/21
  • 금 : 71.52상승 1.1109:17 07/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