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잠실역 M버스 노선 신설… 내년 상반기 중 운행

 
 
기사공유
남양주~잠실역 M버스 노선도. /자료=국토교통부 제공

신도시 수요증가에도 불구하고 교통 인프라 부족으로 출퇴근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양주 시민을 위해 서울행 광역급행버스(M버스) 노선이 신설된다.

국토교통부는 5일 여객자동차운송사업 조정위원회를 개최해 님양주 별내와 잠실역을 왕복하는 M버스 1개 노선의 신설을 결정했다고 8일 밝혔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노선은 수도권 택지개발지구(남양주 별내) 내 수도권 출퇴근 수요를 감안해 선정됐다"고 말했다.

신설된 M버스 남양주~잠실역 노선은 내달부터 사업자 공모 후 올해 말 선정을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중에 운행을 개시한다.

김기대 국토부 대중교통과장은 "경기 남양주 별내지역에 M버스 직통노선을 신설해 지역민의 수도권 출퇴근 시간이 단축되고 대중교통 환승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지난해 9월 노선 조정위원회에서 결정된 인천터미널~역삼역 노선은 지난 2일 인천제물포교통이 사업면허를 신청해 심사철차를 진행 중이다.

국토부는 이달 중 사업면허가 발급되면 운송사업자는 최대 3개월간의 운송준비를 거쳐 늦어도 10월부터는 운송을 개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인천터미널~역삼역 노선번호는 광역버스 번호부여체계에 따라 M6439로 정해진다.

인천터미널에서 서창2지구를 경유, 역삼역으로 가는 M버스가 개통되면 구월·서창지구 주민들의 교통난 해소가 크게 해소될 것으로 보고 있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2.29하락 7.8202:18 07/20
  • 코스닥 : 796.49하락 13.9502:18 07/20
  • 원달러 : 1133.20상승 0.902:18 07/20
  • 두바이유 : 72.90상승 0.7402:18 07/20
  • 금 : 69.68하락 0.6802:18 07/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