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남편 9세 연하 맞아"… YG, 추측 자제 부탁

 
 
기사공유
최지우 남편.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최지우 남편의 신상과 관련한 보도가 나오자 YG엔터테인먼트 측이 입장을 밝혔다.

최지우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0일) "보도된 대로 최지우씨의 남편은 9세 연하의 'O2O' (online to offline)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애플리케이션회사의 대표"라고 전했다.

이어 "남편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던 것은 사업이나 다른 일들에 괜한 선입견을 줘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면서 "최지우씨와 남편은 현재 가정과 일에 모두에 충실하며 행복한 신혼생활을 보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배우자와 가족들을 배려한 최지우씨의 깊은 뜻을 다시 한번 헤아려 더 이상의 근거 없는 추측은 자제해주길 정중하게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앞서 한 매체는 최지우 남편과 관련한 기사를 내보냈다. 이 매체는 최지우의 남편은 1984년생으로 최지우보다 9세 연하라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만남은 최소 3년 이상됐으며 최지우가 2014년쯤 남편이 친구와 동업을 시작할 무렵 사업을 지원했다고 전했다. 여기에 남편은 최지우와 만나던 2015년쯤 이름을 개명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최지우는 지난 3월29일 깜짝 결혼식을 올려 화제가 됐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87상승 0.67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