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남자' 이시원, 서울대 출신 뇌섹녀 "아버지 멘사 회장"

 
 
기사공유
이시원 뇌섹녀. /사진=문제적남자 방송캡처

서울대 출신 배우 이시원이 남다른 뇌섹녀 면모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tvN '문제적 남자'에 게스트로 출연한 이시원은 뇌가 섹시한 여자의 면모를 보이며 화제를 모았다. 첫 문제부터 정답 행진을 이어가며 지성미를 과시한 것. 또한 화려한 이력으로도 눈길을 끌었다.

서울대 진화심리학 석사 과정을 졸업한 이시원은 4세 때부터 발명품을 만들었다. 과학발명대회, 수학경시대회 등 다양한 수상 경력을 자랑할 뿐만 아니라 6개의 발명품 특허를 출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시원은 "아버지가 발명에 관심이 많으셨다. 그래서 나도 자연스럽게 시도를 많이 했다"며 "아버지의 꿈이 죽기 전에 세상을 바꿀 수 있는 10가지 물건을 남기는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아버지가 멘사 회장이셨다"고 밝혀 멘사 회원인 박경을 깜짝 놀라게 했다. 박경은 "회장님 따님이시냐"며 깍듯하게 인사했다. 이시원의 아버지는 연필을 잡을 수 있는 교정기구를 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시원도 자신이 발명한 다양한 특허품을 공개했다. “앰플을 따는 순간 유리파편이 유입돼 정맥염 발병률이 높아진다는 소식에 발명하게 됐다”는 이시원은 앰플 병의 유리 파편 유입 방지 장치의 원리를 소개했다

연기자의 길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대학교 들어가서 첫번째로 한 일이 연극 동아리를 찾아 들어갔다. 열심히 연극을 하고 대학원에 갔는데 역시 연기하는 것이 재미있더라”고 밝혔다.

드라마 '슈츠'로 얼굴을 알린 이시원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차기작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20상승 2.4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