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은수,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캐스팅…금수저 도예가 연기

 
 
기사공유
배우 서은수가 tvN 새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출연을 확정했다.
/사진=UL엔터테인먼트,레진엔터테인먼트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은 tvN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등을 연출한 유제원 감독과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 영화 '인어공주', '아내가 결혼했다'의 각본을 담당하고 영화 '해어화'를 각색한 송혜진 작가가 함께한다.

서은수는 극중 유학을 앞둔 도예가 ‘백승아’ 역을 맡았다. 백승아는 태생이 금수저인데다 어딜가든 눈에 띄는 미모를 지녔으나, 극성스러운 엄마와 우유부단한 아빠 사이에서 자란 탓인지 의외로 자존감이 낮은 편이다. 그러던 중 무영(서인국)을 만나 처음으로 자유라는 것을 알게 되고 그를 사랑하게 되는 인물이다.

한편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은 2002년 일본 후지 TV에서 방영된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의 리메이크작으로 아이유-이선균 ‘나의 아저씨’, 박서준-박민영 ‘김비서가 왜 그럴까’, 지성-한지민 ‘아는 와이프’를 잇는 tvN 새 수목드라마로 9월 첫 방송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87상승 0.67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