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사 위수령·계엄령 검토 의혹' 수사단장에 전익수 공군 대령 임명

 
 
기사공유
기무사령부 계엄령 문건 작성 및 대통령의 독립수사단 구성 지시와 관련해 11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전익수 공군본부 법무실장(대령)에게 수사단장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사진공동취재단
국군기무사령부의 위수령·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 의혹 수사를 담당할 특별수사단장에 전익수 대령(48·법무20기)이 임명됐다.

국방부는 11일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고 진실을 규명하기 위한 '기무사 세월호 민간인 사찰 의혹·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 수행방안 문건 의혹 특별수사단'(특별수사단) 단장에 전 대령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단장은 독립적인 수사권 보장을 위해 국방부 장관의 지휘를 받지 않고 수사인력 편성과 구체적인 수사에 대해 전권을 갖게 된다"며 "수사 진행상황도 국방장관에게 보고하지 않도록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의 특별지시로 창군 이래 최초로 꾸려지는 이번 특별수사단은 군내 비육군·비기무사 출신의 군검사들로만 구성된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전날 "국방부 검찰단과는 별도의 독립적인 특별수사단을 구성하고 최단시간 내 단장을 임명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발표 하루 만에 신속하게 임명된 전 수사단장은 이번주 안에 특별수사단 구성을 마무리하고 다음주부터 본격적으로 수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1999년 군법무관으로 임관한 전 수사단장은 국방부 고등군사법원 재판연구부장과 공군본부 인권과장, 공군 고등검찰부장, 공군 법무과장, 공군 군사법원장, 국방부 법무관리관실 송무팀장, 합동참모본부 법무실장 등을 지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심혁주 기자입니다. '쓴소리' 감사히 듣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09:19 07/21
  • 코스닥 : 791.61하락 4.8809:19 07/21
  • 원달러 : 1133.70상승 0.509:19 07/21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09:19 07/21
  • 금 : 71.52상승 1.1109:19 07/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